영화 의형제, 관객 300만명 돌파

송강호와 강동원이 주연한 장훈 감독의 ‘의형제’가 관객 300만명을 돌파했다.
배급사인 쇼박스는 ‘의형제’가 개봉 16일 만인 지난 19일 전국에서 누적 관객 304만1천230명을 기록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853만 관객을 동원한 ‘국가대표’와 같은 흥행 속도다.
영화는 각각 조직에서 버림받은 남파 공작원과 국가정보원 요원이 신분을 숨긴 채 동거하면서 서로를 알아가는 이야기다.

괜찮은듯…